기관회원 [로그인]
소속기관에서 받은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개인회원 [로그인]

비회원 구매시 입력하신 핸드폰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본인 인증 후 구매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서지반출
대학생의 감각추구성향이 도박에 미치는 영향 : 생활 스트레스의 조절 효과
[STEP1]서지반출 형식 선택
파일형식
@
서지도구
SNS
기타
[STEP2]서지반출 정보 선택
  • 제목
  • URL
돌아가기
확인
취소
  • 대학생의 감각추구성향이 도박에 미치는 영향 : 생활 스트레스의 조절 효과
  • The Effect of Gambling based on College Students’ Sensation Seeking Tendency : Focus on the Life Stress of Moderating Effect
저자명
이선경,한성열
간행물명
여가학연구KCI
권/호정보
2014년|12권 1호(통권34호)|pp.1-20 (20 pages)
발행정보
한국여가문화학회|한국
파일정보
정기간행물|KOR|
PDF텍스트(0.27MB)
주제분야
예체능
원문 미리보기는 1페이지만 제공 됩니다. 전체 페이지 보기를 원하실 경우 다운로드열람하기를 이용해 주세요.
서지반출

국문초록

기존 사행 산업의 점진적 확대와 최근 인터넷 환경의 급속한 발전은 남녀노소에 상관없이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일반인들이 도박을 쉽게 접할 수 있는 환경이 되 었다. 이러한 환경의 변화는 강하고 자극적인 만족을 얻을 수 있는 도박을 자신 들이 겪는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전략으로 사용할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일반인들의 감각추구성향과 그들이 겪는 생활 스트레스가 어떻게 상호작 용을 하여 도박 태도에 영향을 미치는지 확인하기 위해 수행되었다. 이를 위해, 114명(남자 61명, 여자 53명)의 대학생에게서 감각추구성향, 생활 스트레스, 한국 형 도박 태도 및 신념(K-GABS)을 측정하였다. 도박 태도에 대한 감각추구성향과 생활 스트레스의 주효과와 이들 변인들 간의 상호작용효과의 분석은 위계적 중다 회귀분석을 통해 검증하였다. 연구결과, 감각추구성향과 생활 스트레스의 상호작 용효과가 유의미하였다. 즉, 감각추구성향이 낮은 사람들은 가족 및 교수에 대한 생활 스트레스가 높든지 낮든지 상관없이 도박에 대한 태도가 다르지 않았지만, 감각추구성향이 높은 사람들은 가족 및 교수에 대한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수록 도박에 대한 긍정적 태도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생활 스트레스 가 감각추구성향에 어떻게 영향을 미쳐 도박 태도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확 인한 의의가 있다.

영문초록

Gambling has become easily accessible regardless of gender or age due to the rapid propagation of the Internet and the expansion of gambling market. Those circumstance changes might enhance the possibility that people use gambling which provide intense and sensational stimulus as a strategy to release their stress. The purpose of the study was to examine how the interaction between sensation seeking tendency and life stress effects on gambling behavior. In order to do so, 114 college students (61 male and 53 female) were recruited and measured their sensation seeking tendency, life stress, and gambling behavior among general people (K-GABS). This study verifies the main effect of Sensation seeking tendency and life stress in gambling behavior and correlation between those variables based on the hierarchical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As a result, the interaction effect of sensation seeking tendency and life stress of family and professor stresses was significant. For those who had the low level of sensation seeking had no difference on the gambling behavior regardless of the stress from family and professor, whereas those who had the high level of sensation seeking tend to release their stress through gambling as more as they get stress from family or professor. This study is meaningful in that it investigated how sensation seeking tendency and life stress are correlated and how this correlation influences on gambling behavior.

목차

Ⅰ. 서론
Ⅱ. 연구방법
III. 연구 결과
Ⅳ. 논의
참고문헌

참고문헌 (62건)

  • 권복순·김영호. 2011. “한국 대학의 도박참여 실태와 도박중독 유병률 조사.” 「정신보건과 사회사업」39: 5-28.
  • 권복순·김영호·조성희·성희자·진혜전. 2010. “대학생 대상도박중독 예방프로그램개발 및 실행.” 「대구카톨릭대학교 정신과학연구소」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
  • 김교헌·권선중. 2003. “병적 도박자의 심리적 특성 및 예측요인.” 「한국심리학회지: 건강」8(2): 261-277.
  • 김교헌·이흥표·권선중. 2005. “한국사회의 병적 도박 유병률에 대한 연구: KNODS, KMAGS 및 KSOGS의 추정치 비교.” 「한국심리학회지: 건강」10(2): 227-242.
  • 김교헌·전겸구·이준석. 2000. “개정판 대학생용 생활 스트레스 척도 개발 연구.” 「한국심리학회지: 건강」5(2): 316-335.
  • 김민우. 2004. “문제 도박 청소년의 심리적 특성.” 성신여자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김성경. 2003. “대학신입생의 스트레스와 학교 적응에 관한 연구.” 「청소년학연구」 10(2): 215-237.
  • 김정은. 2013. “대학생 도박문제의 주요 영향요인 : 건강위험행동과 가족건강성을 중심으로.” 고신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김채옥. 1987. “감각추구특질이 민감성에 미치는 영향 : 보상 및 처벌조건을 중심으로.” 중앙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박광배. 2003. 「변량분석과 회귀분석」서울: 학지사.
  •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 2008. 「사행산업 건전발전 종합계획」
  •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 2009. 「2008년 사행산업 현황」
  •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 2010. 「사행산업 이용실태 조사」
  •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 2012. 「사행산업관련통계」
  • 서경현, 오경희. 2009. “대학생의 스트레스와 건강에 대한 삶의 기대의 중재효과.” 「한국심리학회지: 건강」14(3): 633-648.
  • 오경희. 2009. “대학생의 생활 스트레스와 신체 및 정신 건강 간의 관계.” 삼육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오미경. 1997. “감각추구성향과 사회화 요인이 남녀 청소년의 위험행동에 미치는 영향.”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박사학위논문.
  • 윤인노. 2013. “대학생의 도박동기와 자기통제력이 도박행동에 미치는 영향.” 제주대학교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이승현. 2009. “남녀 대학생의 대인관계 스트레스, 대처전략, 분노표현양식 간의 관계.”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인혜. 2005. “한국판 도박 태도 및 신념 척도(GABS)의 타당도.” 「한국심리학회지: 건강」10(4): 531-546.
  • 이은희. 2004. “대학생들이 경험하는 생활 스트레스와 우울: 공변량 구조모형을 통한 대처방식의 조절효과 검증.“「한국심리학회지: 건강」9(1): 25-52.
  • 이은희·박상준. 2012. “대학생의 생활 스트레스 척도의 타당성과 활용.” 「교육종합연구」10(2): 69-93.
  • 이준엽. 2012. “초등학생의 스트레스와 감각추구성향이 인터넷게임중독에 미치는 영향.” 청주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이준호. 2001. “카지노에 대한 인식과 동기가 선택 행동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동아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이흥표. 2002. “비합리적 도박신념, 도박동기 및 위험감수 성향과 병적 도박관계.” 고려대학교 대학원 박사학위논문.
  • 이흥표·김정수·고효진·김갑중. 2003. “병적 도박의 충동성과 감각추구: 알코올 중독과의 비교.” 「대한신경정신의학회지」42(1): 89-95.
  • 임민아. 2007. “대학생의 생활스트레스가 공격성이 미치는 영향.” 명지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장효임. 2009. “대학생의 스트레스와 대학생활 부적응간의 관계에서 역기능적 신념의 매개효과.” 계명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전겸구·김교헌. 1991. “대학생용 생활 스트레스 척도의 개발 : 제어이론적 접근.” 「한국심리학회지 : 임상」10(1): 137-158.
  • 정선영. 2011. “대학생의 도박행동 구조 모형.” 대구카톨릭대학교 대학원 박사학위논문.
  • 정현희·최경순. 1999. “대학생의 스트레스와 감각추구성향과의 관계.” 「한국청소년복지학회」1(1): 105-114.
  • 최승혁·허태균. 2011. “공정한 사회를 위한 형사처벌: 공정세상 믿음 및 기대의 상호작용.” 「한국심리학회지: 사회및성격」25(2): 113-125.
  • 최용석·이영호. 2004. “대학생의 도박에 대한 태도 및 신념, 도박 열정, 대처 방식에 대한 연구.”「사회과학연구」20: 21-36.
  • 최해림. 1986. “한국 대학생의 스트레스 현황.” 「인간이해」8: 1-14.
  • 한성열·김교헌·박정열·변종석·이영식·이흥표·허태균·최승혁·최재혁·김경진·김용훈·홍문기. 2009. “전국민 대상 대규모 도박이용실태 조사.” 「고려대학교. 한국마사회 연구용역 보고서」
  • 황현국. 2005. “도박심각도와 성격 및 각성수준과의 관계: 기저선과 승 · 패의 도박조건을 중심으로.” 강원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Arnett, J. 1994. “Sensation seeking: A new conceptualization and a new scale.” personality and Individual Differences. 16: 289-296.
  • Anderson, G., & Brown, R. I. F. 1984. “Real and laboratory gambling, sensation‐seeking and arousal.” British Journal of Psychology. 75(3): 401-410.
  • Blaszczynski, A, & Steek, Z. 1998. “Personality disorders in pathological gambling.” Journal of Gambling Studies. 14: 51-71.
  • Blinne-Pike, L., Worthy, S. L., & Jonkmanm, J. N. 2010. “Adolescent gambling: A review of an emerging field of research.” Journal of Adolescent Heath. 47: 223-236.
  • Boughton, R. & Brewster, J. 2002. “Voices of Women Who Gamble in Ontario: A Survey of Women's Gambling. Barriers to Treatment and Treatment Service Needs.” Toronto: Ontario Ministry of Health and Long-Term Care.
  • Brace, N., Kemp, R., & Snelgar, R. 2007. “SPSS를 활용한 심리연구 분석”, 제2판 [SPSS for psychologists: A guide to data analysis using SPSS for windows, second edition]. (이주일 역). 서울: 시그마프레스. (원전은 2003에 출판)
  • Breen, R. B. & Zuckerman, M. 1999. “Chasing in gambling behavior: Personality and cognitive determinants.” Personality and Individual Differences. 27: 1097-1111.
  • Chang, E., C. 2001. “Life stress and depressed mood among adolescents: examining a cognitive-affective mediation model.” Journal of Social and Clinical Psychology. 20(3): 416-429.
  • Ciarrocchi. J. W. 2007. “도박중독심리치료.”(김경훈·김태우·김한우·안상일·이영찬·최성일역). 서울: 시그마프레스. (원전은 2002에 출판).
  • Coman, Burrows & Evans. 1997. “Stress and anxiety as factors in the onset of problem gambling: Implications for treatment.” Stress Medicine. 13: 235-244.
  • Coventry, K. R. & Brown, R. Iain. 1993. “Sensation seeking, gambling and gambling addictions.” Addiction. 88(4): 541-554.
  • Dollard, J., Doob, L., Miller, E., Mowrer, O. H., & Sears, R. 1939. “Frustration and aggression.” New Haven. CT: Yale University Press.
  • Holub, A., D.C. Hodgins, & N.E., Peden. 2005. “Development of the Temptations for Gambling Questionnaire: A Mesure of Temptation in Recently Quit Gamblers.” Addiction Research and Theory. 13(2): 179-191.
  • Kanner, A. D., Coyne, J. C., Schaefer, C., & Lazarus, R. S. 1981. “Comparison of two modes of stress measurement: Daily hassles and uplifts versus major life events.” Journal of behavioral medicine. 4(1): 1-39.
  • Labrie, R. A., Shaffer, H. J., Laplante, D. A., & Wechsler, H. 2003. “Correlates of college student gambling in the United States.” Journal of American College Health. 52: 53-62.
  • Lee, H. 2010. “Gambling risk factors and strategies of gambling industry. Seoul: The National Gambling Control Commission.”
  • Lightsey, O R., & Hulsey. C .D. 2002. “Impulsivity, Coping, Stress and Problem Gambling Among University Students.” Journal of Counseling Psychology. 49(2): 202-211.
  • Powell, G. J., Hardoon, K., Derevensky, J., & Gupta, R. 1999. “Gambling and risk taking behavior of university students.” Substance Use and Misuse. 34(8): 1167-1184.
  • Quebec National Institute of Public Health (Researcher). 2005. “National Institute of Scientific Reserch” (Associate researcher).
  • Raylu, N., & Oei 2002. “Role of culture in gambling and problem gambling.” Clinical Psychology Review. 23: 1087-1114.
  • Thomas, A., & Moore, S. 2003. “The interactive effects of avoidance coping and dysphoric mood on problem gambling for female and male gamblers.” Journal of Gambling Issues.
  • Weinstock, J., & Petry, N. M. 2008. “Pathological gambling college students' perceived social support.” Journal of college student development. 49(6): 625-632.
  • Weinstock, J., Whelan, J P., & Meyers, A. 2008. “College student's Gambling behavior: When does it becoming harmful?” Journal of American College Health. 56: 513-522.
  • Zitzow, D. 1996. “Comparative study of problematic gambling behaviors between American Indian and non-Indian adults in a northern plains reservation.” American Indian and Alaska Native Mental Health Research. 7(2): 27-41.
  • Zuckerman, M. 1979. “Sensation seeking: beyond the optimal level of arousal Erlbaum, Hillsdale, NJ.”
  • Zuckerman, M. 1999. “Vulnerability to psychopathology. A biosocial model.” American Psychological Association, Washington, DC.
구매하기 (4,900)
추천 연관논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