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회원 [로그인]
소속기관에서 받은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개인회원 [로그인]

비회원 구매시 입력하신 핸드폰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본인 인증 후 구매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서지반출
대학생들은 부모의 사회계층에 따라 어떻게 다른 대학생활을 경험하고 있는가?: 서울의 한 여자대학교 학생들의 경험을 중심으로
[STEP1]서지반출 형식 선택
파일형식
@
서지도구
SNS
기타
[STEP2]서지반출 정보 선택
  • 제목
  • URL
돌아가기
확인
취소
  • 대학생들은 부모의 사회계층에 따라 어떻게 다른 대학생활을 경험하고 있는가?: 서울의 한 여자대학교 학생들의 경험을 중심으로
  • How do students experience different university life according to different social class of family in Korea
저자명
김미란
간행물명
교육사회학연구KCI
권/호정보
2014년|24권 2호(통권71호)|pp.25-65 (41 pages)
발행정보
한국교육사회학회|한국
파일정보
정기간행물|KOR|
PDF텍스트(0.52MB)
주제분야
교육학
원문 미리보기는 1페이지만 제공 됩니다. 전체 페이지 보기를 원하실 경우 다운로드열람하기를 이용해 주세요.
서지반출

국문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부모의 사회계층에 따라 학생들이 대학생활을 어떻게 다르게 경험하는 가를 살펴 보는데 있다. 이러한 문제의식은 대학교육의 대중화 이후 대학간 위계에 따른 사 회계층별 차이에 대한 높은 관심에 비해 대학 내 사회계층별 학생경험에 대한 국내연구가 미흡하다는 데서 출발한다. 이를 위해 연구자는 서울 소재 여자대학교 학생 19명을 연구참 여자로 선정하고 부모의 직업지위와 교육에 따른 집단을 구분하여 이들에 대한 심층면담을 2011년 9월부터 2013년 6월까지 수행하였다. 그 결과 참여자들의 수업, 친구관계, 대외활동, 미래계획 등 대학생활 전반에서 학생들은 부모의 사회계층에 따라 차별적인 경험을 하고 있 었다. 부모의 경제적 사회문화적 지원의 차이는 학생의 문화적 경험의 차별화로 나타났고, 이는 학생들의 미래계획에서도 상이한 기대와 태도를 갖도록 하였다.

영문초록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Korean students' different experience of university life according to different social class of family in Korea. Although there are many studies of the relationships between educational opportunity and social class in higher education, the students' different experiences in the university is not received attentions. This study attempts, using qualitative research methods, to explain the differences of university experiences by social class of family. The field of this research's is a women's university in Seoul, and nineteen students are divided by their parent's occupational status and educational level. This research shows that students' experience is differentiated by family background in the respective of English class, relationship of peer group, extracurricular activities and life(career) planning. The researcher discuss participants' experiences through cultural capital theory and sociology of youth.

목차

Ⅰ. 서론
Ⅱ. 선행연구 검토
Ⅲ. 연구방법
Ⅳ. 성장과정
Ⅴ. 대학생활에서의 경험
Ⅵ. 해석 및 논의
Ⅶ. 결론
참고문헌

참고문헌 (70건)

  • 김수혜ㆍ김경근(2010). “세대간 지위이동 결정요인의 구조적 관계: 사교육 및 어학연수의 효과를 중심으로.” 교육사회학연구, 20(3), 1-26.
  • 김위정ㆍ김양분(2013). “대학진학에 대한 가정배경의 누적적 매개효과 분석.” 한국사회학, 47(4), 263-302.
  • 김종영(2008). “글로벌 문화자본의 추구: 미국유학 동기에 대한 심층면접 분석.” 한국사회학, 42(6), 68-105.
  • 김혜경ㆍ이순미(2012). “‘개인화’와 ‘위험’: 경제위기 이후 청년층 ‘성인기 이행’의 불확실성과 여성내부의 계층화.” 페미니즘연구, 12(1), 35-72.
  • 노법래(2013). “후기청소년의 진로발달 궤적에 관한 종단연구: 경제적 불안정과 여가의 영향을 중심으로.” 한국청소년연구, 24(3), 171-193.
  • 박기남(2011). “20-30대 비혼 여성의 고용불안 현실과 선택.” 한국여성학, 27(1), 1-39.
  • 박현진ㆍ김영화(2010). “가정의 문화자본과 사회자본이 영어학업성취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잠재성장모형 분석.” 교육사회학연구, 20(4), 55-82.
  • 방하남ㆍ김기헌(1002). “기회와 불평등: 고등교육 기회에 있어서 계층간 불평등의 분석.”한국사회학, 36(4), 193-222.
  • 변수용ㆍ김경근(2008). “부모의 교육적 관여가 학업성취에 미치는 영향: 가정배경의 영향을 중심으로.” 교육사회학연구, 18(1), 39-66.
  • 손준종(2004). “교육공간으로서 강남 읽기.” 교육사회학연구, 14(3), 107-131.
  • 신광영ㆍ문수연(2012). “계급과 스펙경쟁.” 한국사회학회 후기사회학대회, 81-96.
  • 신명호(2011). 왜 잘사는 집 아이들이 공부를 더 잘하나. 파주: 한울.
  • 심경섭ㆍ설동훈(2010). “대학생의 사회적 자본과 문화적 자본이 직업포부에 미치는 효과분석.” 한국인구학, 33(2), 33-59.
  • 안준기ㆍ배호중(2011). “대학 재학시절 근로활동이 노동시장 이행에 미치는 영향: 생계형 근로를 중심으로.” 교육사회학연구, 21(4), 149-180.
  • 엄기호(2010). 이것은 왜 청춘이 아니란 말인가. 파주: 푸른숲.
  • 오찬호(2013). 우리는 차별에 찬성합니다. 고양: 개마고원.
  • 우광호ㆍ안중기ㆍ황성수(2010). “교육 및 부(富)의 세대간 이전: 대학생활을 중심으로.” 교육재정경제연구, 19(3), 121-150.
  • 유홍준ㆍ김월화(2002). “한국사회의 직업지위에 관한 연구: 사회경제적 지위를 중심으로.” 직업능력개발연구, 5(2), 35-65.
  • 이두휴(2008). “자녀교육지원활동에 나타난 학부모문화 연구.” 교육사회학연구, 18(3), 135-165.
  • 이성회(2013). “부르디외의 ‘아비투스’ㆍ장ㆍ자본의 상호형성 메커니즘: 이론적 고찰과 경험적 연구의 활성화 방안.” 교육사회학연구, 23(2), 151-171.
  • 이소영(2011). “부르디외의 문화이론과 재생산으로서의 교육에 대한 철학적 고찰.” 교육철학연구, 33(1), 129-159.
  • 이영민(2008). “서울 강남 정체성의 관계적 재구성 과정 연구: 지역구성원들의 내부적 범주화를 중심으로.” 한국도시지리학회지, 11(3), 1-14.
  • 장미혜(2002). “사회계급의 문화적 재생산: 대학간 위계서열에 따른 부모의 계급구성의 차이.” 한국사회학, 36(4), 223-251.
  • 장상수(2006). “여성의 고등교육이수기회: 누가 왜 딸을 대학에 보냈는가?” 한국사회학, 40(1), 127-156.
  • 정미량(2011). “1990년대 이후 한국 영어열풍과 대학의 폐해.” 사회와 역사, 91, 131-168.
  • 정수남ㆍ권영인ㆍ박건ㆍ은기수(2012). “‘청춘’밖의 청춘. 그들의 성인기 이행과 자아정체성: 빈곤청년을 대상으로.” 문화와 사회, 12, 35-103.
  • 최샛별ㆍ최유정(2011). “문화자본론의 관점에서 본 영어의 한국적 의미와 구조.” 문화와 사회, 제10권, 207-252.
  • 최샛별(2006a). “상징적 경계와 한국사회의 문화자본 연구.” 사회와 이론, 9, 191-227.
  • 최샛별(2006b). “한국사회에 문화자본은 존재하는가?” 문화와 사회, 1, 123-158.
  • 최은영(2004). “서울의 거주지 분리심화와 교육환경의 차별화.” 박사학위논문. 서울대학교.
  • 한국보건사회연구원(2007). 교육불평등과 빈곤의 대물림. 서울: 한국보건사회연구원.
  • Aaltonen, S.(2013). ‘Trying to push things through’: forms and bounds of agency in transitions of school-age young people. Journal of Youth Studies, 16(3), 375-390.
  • Arnett, J.J.(2001). Conception of transition to adulthood: perspectives from adolescence through midlife. Journal of Adult Development, 8(2), 133-143.
  • Arnett, J.J.(2006). Emerging adulthood in Europe: a response to Bynner. Journal of Youth Studies, 9(1), 111-123.
  • Ball, S., Macrae, S. & Maguire, M.(1999). Young lives, diverse choice and imagined future in an education and training market. International Journal of Inclusive Education. 3(3), 195-224.
  • Ball, S., Reay, D. & David, M.(2002). ‘Ethnic choosing’: minority ethnic students, social class and higher education choice. Race, Ethnicity & Education, 5(4), 333-357.
  • Bourdieu, P. & Waquant, L.(1992). An invitation to reflexive sociology. Chicago, IL: University of Chicago Press.
  • Brannen, J. & Nilsen, A.(2002). Young people's time perspectives: from young to adulthood. Sociology, 36(3), 513-537.
  • Bynner, J.(2005). Rethinking the youth phase of the life course: the case of emerging adulthood. Journal of Youth Studies, 8(4), 367-384.
  • Christie, H., Tett, L., Cree, V., Hounsell, J. & McCune, V.(2008). ‘A real rollercoaster of confidence and emotions’: learning to be a university student. Studies in Higher Education, 33(5), 567-581.
  • Clegg, S. & Bafton. S.(2008). Student support through personal development planning: Retrospection and time. Research Paper in Education, 23(4), 435-450.
  • Clegg, S.(2011). Cultural capital and agency: connecting critique and curriculum in higher education. British Journal of Sociology of Education, 32(1), 93-108.
  • Creswell, J. W.(2010). 질적 연구방법론: 다섯가지 접근[Qualitative research and research design]. (조흥식ㆍ정선욱ㆍ김진숙ㆍ권지성 공역). 서울: 학지사. (원전은 2007년에 출판)
  • Du Bois-Reymond, M.(1998). ‘I don't want to commit myself yet’: young people's life concepts. Journal of Youth Studies, 1(1), 63-79.
  • Farrugia. D.(2013). Young people and structural inequality: beyond the middle ground. Journal of Youth Studies, 16(5), 679-693.
  • Flick, U.(2009). 질적 연구방법[An introduction to qualitative research]. (임은미ㆍ최금진ㆍ최인호ㆍ허문경ㆍ홍경화). 파주: 한울. (원전은 2002년에 출판)
  • Haverig, A. & Roberts, S.(2011). The New Zealand OE as governance through freedom: rethinking ‘the apex of freedom’. Journal of Youth Studies, 14(5), 587-603.
  • Heath, S.(2007). Widening the gap year: pre-university gap years and the ‘economy of experience’. British Journal of Sociology of Education, 28(1), 89-103.
  • Hendry, L. & Kloep, M.(2007). Conceptualizing emerging adulthood: inspecting the emperor's new clothes? Child Development Perspectives, 1(2), 74-79.
  • Hockings, C., Cooke, S. & Bowl, M.(2007). ‘Academic engagement’ within a widening participation context: a 3D analysis. Teaching in Higher Education, 12(5-6), 721-733.
  • Hodkinson, P. & Bloomer, M.(2000). Stockingham sixth form college: institutional culture and dispositions to learning. British Journal of Sociology of Education, 21(2), 187-202.
  • Keane, E.(2011a). Dependence-deconstruction: widening participation and traditional-entry students transitioning from to higher education in Ireland. Teaching in Higher Education, 16(6), 707-718.
  • Keane, E. (2011b). Distancing to self-protect: the perpetuation of inequality in higher education through socio-relational dis/engagement. British Journal of Sociology of Education, 32(3), 449-466.
  • King, A.(2011). Minding the gap? young people's accounts of taking a Gap Year as a form of identity work in higher education. Journal of Youth Studies, 14(3), 341-357.
  • Lareau, A.(2012). 불평등한 어린시절[Unequal childhood: class, race and family life]. (박상은역). 서울: 에코리브르. (원전은 2003년에 출판)
  • Lehmann, W.(2004). ‘For some reason, I get a little scared’: structure, agency and risk in school-work transitions. Journal of Youth Studies, 7(4), 379-396.
  • Lehmann, W.(2009). Becoming middle class: how working-class university students draw and transgress moral class boundaries. Sociology, 43(4), 631-647.
  • Lynch, K. & O'Riordan, C.(1998). Inequality in higher education: A study of class barriers. British Journal of Sociology of Education, 19, 445-478.
  • Maguire, M., Ball, S. & Macrae, S.(2001). Post-adolescence, dependence and refusal of adulthood. Discourse: Studies in the Cultural Politics of Education, 22(2), 197-211.
  • Molgat, M.(2007). Do transitions and social structures matters? How ‘emerging adults’ define themselves as adults. Journal of Youth Studies, 10(5), 495-516.
  • Plug, W., Zeijl, E. & Du Bois-Reymond, M.(2003). Young people's perceptions on youth and adulthood: a longitudinal study from the Netherlands. Journal of Youth Studies, 6(2), 127-144.
  • Read, B., Archer, L. & Leatherwood, C.(2003). Challenging cultures? student conceptions of belonging and isolation at a post-1992 university. Studies in Higher Education, 28(3), 261-277.
  • Reay, D.(2003). A risky business? mature working-class women students and access to higher education. Gender & Education, 15(3), 301-317.
  • Scanlon, L., Rowling, L. & Weber, Z(2007). ‘You don't have like an identity… you are just lost in a crowd’: forming a student identity in the first-year transition to university. Journal of Youth Studies, 10(2), 223-241.
  • Sennett, R. & Cobb, J.(1972). The hidden injuries of class. New York: Vintage.
  • Skelton, C.(2005). The ‘individualized’ (women) in the academy: Ulrich Beck, gender and power. Gender & Education, 17(3), 319-332.
  • Thomson, R. & Holland, J.(2002). Imagined adulthood: resources, plan and contradictions. Gender & Education, 14(4), 337-350.
  • Threadgold, S. & Nilan, P.(2009). Reflexivity of contemporary youth, risk and cultural capital. Current Sociology, 57(1), 47-68.
  • Tomanovic, S.(2012). Agency in the social biographies of young people in Belgrade. Journal of Youth Studies, 15(5), 605-620.
  • Wilcox, P., Winn, S. & Fyvie-Gauld, M.(2005). ‘It was nothing to do with the university, it was just the people’: the role of social support in the first-year experience of higher education. Studies in Higher Education, 30(6), 707-72.
구매하기 (7,000)
추천 연관논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