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회원 [로그인]
소속기관에서 받은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개인회원 [로그인]

비회원 구매시 입력하신 핸드폰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본인 인증 후 구매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서지반출
대학생의 역기능적 진로사고와 진로결정자기효능감 군집에 따른 진로결정수준
[STEP1]서지반출 형식 선택
파일형식
@
서지도구
SNS
기타
[STEP2]서지반출 정보 선택
  • 제목
  • URL
돌아가기
확인
취소
  • 대학생의 역기능적 진로사고와 진로결정자기효능감 군집에 따른 진로결정수준
저자명
신선임, 현은정
간행물명
청소년상담연구KCI
권/호정보
2015년|23권 2호(통권35호)|pp.233-252 (20 pages)
발행정보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한국
파일정보
정기간행물|KOR|
PDF텍스트
주제분야
사회복지학
서지반출

국문초록

본 연구는 서울소재 4년제 대학생 321명을 대상으로 역기능적 진로사고와 진로결정자기 효능감의 조합에 따라 분류된 군집들이 진로결정수준에 어떠한 차이가 있는지 알아보고 자 수행되었다. 역기능적 진로사고의 하위변인인 의사결정혼란, 수행불안, 외적갈등과 진로결정자기효능감을 군집분석한 결과 총 4집단으로 구분되었다. 군집 1은 의사결정혼 란, 수행불안, 외적갈등의 점수가 다른 집단에 비해 낮았고 진로결정자기효능감은 높은 진로확신-효능감 집단으로 나타났다. 군집 2는 의사결정혼란과 외적갈등은 평균보다 낮 았던 반면, 수행불안은 다소 높았으며 진로결정자기효능감은 평균보다 다소 낮은 선택 불안-낮은 효능감 집단으로 나타났다. 군집 3은 의사결정혼란은 평균보다 다소 높았고 수행불안, 외적갈등, 진로결정자기효능감은 평균보다 높은 진로혼란-효능감 집단이었다. 군집 4는 의사결정혼란, 수행불안, 외적갈등은 평균보다 높고 진로결정자기효능감은 평 균보다 낮은 진로혼란-낮은 효능감 집단으로 나타났다. 또한, 각 집단별 진로결정수준의 차이를 확인한 결과, 군집 1이 가장 높았으며, 군집 2, 3, 4 순으로 나타났으며 네 집단 간 차이가 유의미하였다.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본 연구의 시사점과 제한점 및 상담실 제에 주는 시사점을 제시하였다.

영문초록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difference of the career decision level of clusters based on the scores of the dysfunctional career thought sub-variables and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The data was collected from 321 college students. The results indicated that four clusters were identified. The first group exhibited low level of decision making confusion, commitment anxiety and external conflict with high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The second group produced low decision making confusion, low external conflict and high commitment anxiety with high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The third group showed high level of decision making confusion, commitment anxiety and external conflict with high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The last group had high level of decision making confusion, commitment anxiety and external conflict with low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Four groups significantly differ on career decision level. The first group showed the highest career decision level, followed by the second, the third and the last group. Based on these findings, implications for practice and limitations of this study were discussed, together with some suggestions for further research.

목차

서론
연구방법
연구결과
논의
참고문헌